logo
 
 
 
prev 2020. 09 next
1 2 3 4 5
6 7 8 9 10 11 12
13 14 15 16 17 18 19
20 21 22 23 24 25 26
27 28 29 30
 
 

당신이 뭘 알어

유머 조회 수 9 추천 수 0 2019.10.13 08:45:42

남편을 무시하는 여인의 습관... 

부인은 말끝마다

"당신이 뭘 알아요?" 라고 하며 시도 때도 없이 남편을 구박했다.

 

어느날 병원에서 부인에게 전화가 왔다.

남편이 교통사고를 당해 중환자실에 있으니 빨리 오라는 연락이었다. 

부인은 허겁지겁 병원으로 달려갔다.

그러나 병원에 도착했을때는 이미 남편이 죽어서 하얀천을 뒤집어 쓰고 있었다.

  

허구한 날 남편을 구박했지만 막상 죽은 남편을 보니 그렇게 서러울 수가 없었다.

부인은 죽은 남편을 부여잡고 한없이 울었다.

부인이 한참을 그렇게 울고 있는데 남편이 슬그머니 천을 내리면서 말했다.

  

"여보 나 아직 안 죽었어!"

그러자 깜짝 놀란 부인은 울음을 뚝 그치면서 남편에게 버럭 소리를 질렀다.
"당신이 뭘 알아요? 의사가 죽었다는데!...."

 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
공지 기타 컴퓨터로 TV보기 (종편 및 케이블방송)
공지 기타 신문 잡지 보기
4208 자유글 한발 떨어져서 삶을 바라보며
4207 자유글 방하착(放下着)
4206 자유글
4205 자유글 언제나 즐겁고 밝은 마음
4204 자유글 좋은 인연이란?
4203 건강 노인들이 가끔 겪는 경험 - 해결방법
4202 자유글 마음이 열려 있는 사람
4201 자유글 이 세상에 내것은 하나도 없다
4200 자유글 우리네 인생은
4199 건강 과학적으로 입증된 1분30초 법
4198 자유글 틀리기 쉬운 한자 단어와 카톡 줄임말
4197 자유글 당장의 욕심을 버려라
4196 자유글 힘내 나의 친구야!
4195 자유글 손가락이 다섯개인 이유
4194 자유글 마음이 행복을 느끼는 날
4193 자유글 눈물이 없는 눈엔 무지개가 뜨지 않는다
4192 자유글 바보가 된다는 것
4191 자유글 장년 12道
4190 자유글 이제야 깨닫는 것
4189 자유글 남을 칭찬하는 넉넉한 마음